즐겨찾기 추가 2021.04.16(금) 10:28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 국제 사회 국방 자동차 종교 교육 IT/과학 벤처/스타트업 농수산 건설/부동산 핫이슈 지차체뉴스 산업 포토뉴스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
국제
사회
국방
자동차
종교
교육
IT/과학
벤처/스타트업
농수산
건설/부동산
핫이슈
지차체뉴스
산업
포토뉴스
English 日文 中文

보성군, 마을600 사업 1년… 마을 공동 소득 창출로 이어져

득량면 석장마을공동체 두릅 첫 수확… 공판장 출하

2021-04-05(월) 13:06
사진=보성군, 마을600 사업 1년… 마을 공동 소득 창출로 이어져
[신동아방송=박광옥 기자] 보성군 득량면 석장마을 주민들은 지난 2일 ‘우리동네 우리가 가꾸는 보성600’ 사업으로 심은 두릅나무에서 두릅 6kg을 채취해 마을 공동 소득을 창출했다.

주민들이 함께 수확한 두릅은 1kg당 2만 5천 원에 공판장으로 출하돼 총 15만 원의 마을 공동 소득이 발생했다.

석장마을 주민들은 지난해 4월 마을 유휴지에 두릅나무 1천 그루를 심었고, 1년 동안 함께 나무를 가꿔왔다. 올해도 석장마을 주민들은 600사업에 참여해 마을 도로변과 하천변으로 두릅나무 1천주가량을 추가로 식재할 계획이다.


석장마을 임동엽 이장은 “아직은 수확량이 적어 소득도 작지만 우리 마을 주민들이 함께 가꾼 두릅나무에서 소득이 창출되는 기쁨을 모두가 함께 보고 경험했다는 것만으로도 참 뿌듯하다.”라면서 “올해도 600사업에 참여해 두릅나무를 추가로 심으면 내년에는 더 많은 공동 소득이 창출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철우 보성군수는 “보성600 사업이 시작된 지 1년이 된 시점, 보성600 사업을 시작한 이유였던 마을공동체 부활과 마을 소득 창출이 조금씩 이루어지고 있는 것 같아 보람을 느낀다.”면서 “올해 600사업도 성공적으로 추진하여 내년에는 더 많은 마을들이 마을 공동 소득 창출의 기쁨을 느낄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우리동네 우리가 가꾸는 보성600’ 사업은 보성군이 2020년 역점시책으로 추진하였으며, 보성군 전체 600개 자연 마을 주민들이 참여해 직접 마을을 가꾸는 주민참여형 마을 가꾸기 사업이다. 올해는 오는 4월 8일부터 보성600 사업이 시작될 계획이다.
박광옥 기자 rhkddhr7200@naver.com
        박광옥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
사명:(주)신동아방송 / 등록번호:서울 아02766 / 최초등록일:2013년 5월 26일 / 제호:신동아방송·SDATV / 발행인·편집인:이신동
본사: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2길 70 (양재동) / 홈페이지:www.sdatv.co.kr / 전화:(02)846-9300 / 팩스:(0505)300-8014
호남TV / 주소:광주광역시 북구 독립로 261(북동242-7) / 홈페이지:www.sdatv-honam.co.kr / 호남TV 회장:이병식
(주)신동아방송 호남TV / 사업자:844-86-01586 / 전화:(062)523-0002 / 팩스:(062)523-0003 / 이메일:by8800@naver.com / 개인정보취급·청소년보호책임자:강성대
(주)신동아방송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